김종인 "우리당 후보로 단일화"에 안철수 "야권 승리가 중요"
김종인 "우리당 후보로 단일화"에 안철수 "야권 승리가 중요"
  • JBC뉴스
  • 승인 2021.02.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가 4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 참석하고 있다. 2021.2.4/뉴스1 © News1 신웅수 기자


(서울=뉴스1) 김일창 기자,유새슬 기자 =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는 7일 오는 4월7일 서울시장 보궐선거에서 보수야권이 승리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재차 강조했다.

안 대표는 이날 오전 서울 관악구에서 청년 주거환경을 점검한 후 '김종인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이 자당 후보로 단일화가 될 거라고 자신감을 나타냈는데 어떻게 평가하나'란 기자들의 질문에 "지금은 누가 이기는 게 중요한 게 아니라 보수야권이 승리하는 게 중요하다고 생각한다"며 이렇게 말했다.

김 위원장은 전날 KBS 심야토론에 출연해 "야권 후보 단일화는 틀림없이 이뤄진다"며 "우리 당의 후보가 서울시장 후보가 되는 방향으로 가고 있다고 본다"고 말했다.

제3지대 단일화에 합의한 안 대표와 금태섭 전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실무협상에 나설 인사를 선정했다. 실무진들은 이날 오후 상견례를 갖고 단일화 규칙 등을 논의하는데, 첫 쟁점은 금 전 의원 측이 주장하는 '설 전 토론회' 개최 여부가 될 것으로 보인다.

안 대표는 "(설 전 토론회 개최 관련) 세부적인 것은 협상에서 합의되는 대로 따르겠다"며 "따로 (국민의당 실무진 측에) 당부한 것은 없다. 원만하게 서로 합의되면 거기에 따르겠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토론이 열리면 열리는 대로, 그리고 토론이 설 이후라면 정책 발표를 통해 국민, 시민들께 제 정책을 알려드리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범여권의 우상호 더불어민주당 예비후보와 정봉주 열린민주당 예비후보가 이날 양당 통합을 전제로 한 후보단일화에 합의한 것을 두고서는 "후보 낼 자격이 없는 당들이 그렇게 이야기하는 것에 관심이 없다"고 잘라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