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출처 불명 코로나 변이 바이러스 확산…면역 회피 성질
日, 출처 불명 코로나 변이 바이러스 확산…면역 회피 성질
  • JBC뉴스
  • 승인 2021.02.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뉴스1) 김정한 기자 = 일본에서 출처가 불분명한 코로나19 변이 바이러스가 확산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19일 NHK 등 언론에 따르면 일본 국립감염증연구소는 전날 영국발 변이 바이러스와 다른 종류의 신종 변이 바이러스를 확인했다고 밝혔다.

이 변이 바이러스는 지난 2일 간토 지역에서 91건, 공항 검역소에서 2건, 도쿄의과치과대학에서 3건이 발견됐다.

이 바이러스는 'E484K' 변이체를 지녔고 해외에서 유입된 것으로 보인다. 다만 어느 국가에서 유입됐는지는 불분명하다.

이 변이는 면역 회피 성질이 있어 감염 경험과 백신 접종으로 얻은 일부 면역 효과가 충분히 작용하지 않을 우려가 있다.

이 변이 바이러스에 대한 미국 제약사 아스트라제네카의 백신 효과가 약해질 가능성도 있다는 지적이 나오지만, 어느 정도 수준인지는 불분명하다.

다만 17일 일본에서 접종을 시작한 미국 제약사 화이자의 백신은 변이바이러스에 대한 영향이 적다는 논문이 발표된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