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언주 "조국 임명에 민주주의 사망…국회가 文정권 막아야"
이언주 "조국 임명에 민주주의 사망…국회가 文정권 막아야"
  • JBC까
  • 승인 2019.09.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언주 무소속 의원. 2019.8.28/뉴스1 © News1 이종덕 기자


(서울=뉴스1) 이형진 기자 = 이언주 무소속 의원은 9일 조국 신임 법무부 장관 임명에 대해 "권력이 국민과 대결하겠다는 선전 포고"라고 평가했다.

이 의원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오늘로서 대한민국의 민주주의는 사망했다"며 이렇게 말했다.

이 의원은 "전 영역에 걸쳐 특권과 반칙, 편법과 꼼수, 탈법과 위법이 난무한 비리 백화점의 당당함에 국민적 분노가 솟구치는데도 불구하고 문재인 대통령은 보란 듯이 임명을 강행했다"고 주장했다.

그는 "국민이 당신을 용서하지 않을 것이다"라며 "대한민국 역사상 국민과 대결하면서 무사한 적은 없었다는 역사의 교훈을 되새겨야 한다. 국민을 대표하는 국회에서 국민과의 전쟁을 선포한 문재인 정권에 대해 '전면적 투쟁'으로 임해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정의를 짓밟고 독재의 길을 가는 문재인 정권을 막아야 한다"며 "대한민국의 가치를 지키고자 하는 세력들은 모두 힘을 합해야 한다. 나라를 바로 세워야 한다"고 제안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