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림대성심병원, 방사성옥소치료실 개소
한림대성심병원, 방사성옥소치료실 개소
  • 편집국
  • 승인 2012.04.06 08: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메디소비자뉴스=편집국] 한림대성심병원(병원장 정기석)이 지난달부터 유방암, 갑상선암 여성환자만 입원하는 전용 병동을 개설한 데 이어, 지난달 30일에는 전용 병동 내에 방사성옥소치료실을 개소했다.

방사성옥소치료실은 갑상선암 수술 후 재발을 막기 위해 분화 갑상선암 환자에 한해 실시하는 방사성요오드치료가 되는 곳으로 한림대성심병원은 갑상선암 환자들이 수술에서부터 치료까지 한꺼번에 받을 수 있도록 유방·갑상선 전용 병동(6병동) 내에 방사성옥소치료실을 개설했다.

특히 치료실은 방사선 노출을 우려해 별도의 건물에 격리돼 있는 타 병원과 달리 유방·갑상선 전용 병동 내에 위치하도록 했다.

또 오픈된 형태로 꾸며 갑상선암 진단을 받은 환자가 입원과 함께 자신의 치료과정을 예측하고 심리적으로 안정된 상태에서 치료받을 수 있도록 했다.

황희성 핵의학과 교수는 “방사성옥소치료실을 만드는 데 오폐수 시설에 가장 주안점을 둔 만큼 방사선 노출에 대한 위험은 없을 것으로 보인다”며 “수술부터 재발을 막기 위한 항암치료까지 한 곳에서 가능해져 환자들 문의가 이어지고 있다. 현재 5월까지 예약이 완료된 상태”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