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아제약, '사랑나눔 바자회' 열어 이웃 사랑 실천
동아제약, '사랑나눔 바자회' 열어 이웃 사랑 실천
  • 강은희 기자
  • 승인 2012.05.24 12: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4일 동아제약 본사 신관 마당에서 열린 '사랑 나눔 바자회'에서 동아제약 직원들 동대문구 주민들에게 '가그린 치약' 제품 설명을 하고 있다.

[메디소비자뉴스=강은희 기자] 동아제약(대표이사 사장 김원배)은 24일 오전 10시부터 서울 용신동 동아제약 본사 신관 앞에서 동아제약, 동아오츠카를 비롯한 동아쏘시오그룹 임직원 및 동대문구 지역 주민 등이 참석한 가운데 나눔과 이웃 사랑을 실천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올해로 4회째를 맞이하는 행사로 동아제약이 주최하고 동대문구사회복지협의회가 후원하며 행사를 통한 수익금은 동대문구 저소득층 가정 및 소외계층을 돕기 위해 동대문구사회복지협의회에 전액 기부된다.

이번 바자회에서 동아제약은 ▲건강기능식품(오메가3, 글루코사민, 비타민) ▲구강청결용품(치약, 칫솔, 가그린) ▲생활용품(염색약, 뉴템포, 밴드) ▲기능성드링크(모닝케어, 에너젠, 박카스F) ▲기타물품(이브자리, 화장품, 순창고추장) 등 다양한 종류의 상품들을 시중보다 저렴한 가격으로 판매했다.

함께 참여한 동아오츠카는 음료 판매 부스를 한 켠에 마련해 대표 이온음료 '포카리스웨트', 제로칼로리 '나랑드 사이다', 국산 검은콩 100%를 우려낸 '블랙빈티' 등을 지역 주민들에게 저렴한 가격으로 제공해 호응을 얻었다.

또 동아제약과 동아오츠카 임원들은 넥타이, 와인, 위스키, 주방용품, 골프용품 등의 다양한 물품들을 기증함으로써 바자회의 사랑 나눔 행사에 뜻을 같이했다.

이번 행사를 준비한 동아제약 강신호 회장은 "좋은 기업이 되려면 경제적 성과 못지않게 사회적 책임도 다해야 하며 기업의 발전은 사회의 발전과 함께 가야 하므로 공동체의 일원으로서 사회공헌 활동을 활발히 해야 한다"며 "이번 바자회을 통해 기업과 지역주민이 함께 어우러져 소외이웃에게도 조그만 도움을 줄 수 있어 보람을 느낀다"고 말했다.

한편 지역주민의 참여로 성황리에 진행된 지난해 바자회 수익금은 5500만원으로 동대문구 사회복지협의회에 전액 기부하여 관내 독거노인과 저소득층 가정에 쌀과 연탄을 지원하였고, 다문화가정 '명절맞이 사랑의 떡 나눔' 행사와 '다문화가정 친정나들이'를 지원했다. 또 저소득층 자녀를 대상으로 연 2회 문화탐방을 실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